• 문화재단이프
후원안내
  • (사)문화미래 이프
  • 서울 중구 신당3동
  • 남산타운아파트 31동
  • 1602호
  • TEL : 02-3676-3301
  • FAX : 02-3676-3308
  • E-mail :
  • feminif@naver.com
  • Copy Right Onlineif
  • All Right Reserved
  • HOME > IF NEWS > 이벤트
[나도 기자] IF[0]
이프는 재미난 '읽을거리'가 많아서 좋아요 :)어쩐지 활자 하나하나에 정성을 기울이게 되거든요. 그치만 좀 더 '이프다운' 읽을거리들이 많아지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봅니다. (문득, 상투적인 드라마 대사가 떠오르는군요..  "나다운 게 뭔데???? -_-++++)  변덕스러운 날씨에도 변함없이건승..
전로사 / 2009-7-11
대표 이미지가 없습니다.
issue image
[나도 기자] 이프를 접한 후[0]
안녕하세요 아직은 뭔가 부족한 듯 하지만 점점 나아지려 하는 이프가 되어가는 것 같아 좋네요기획면에서 좀 더 다양했으면 하고 기대해봅니다 :) 진정 행복안에서 언제나 !  
윤지혜 / 2009-7-10
대표 이미지가 없습니다.
issue image
[나도 기자] 새로운 비전을 보여 줄 수 있는 이프가 되면[0]
 이프 뉴스레터를 읽고 요즘 이프에서 나오는 책들을 읽으며 드는 생각은 과거 저널과 아주 작은 차이로 대표되는 이프는 이제 과거인가 싶다. 더 이상 저널과 아주 작은 차이가 보여줬던 도발적인 의식 메시지도 사라진 이프. 물론 과거에 머무는 것이 좋다고 할 수 없겠지만 과거를 발판 삼아 새로운 비..
이민정 / 2009-6-17
대표 이미지가 없습니다.
issue image
[나도 기자] 잘 읽었습니다.[0]
페미니스트 저널 이프의 독자였다  몇달에 한번씩 내 손에 들어오는 이프는 일상의 갈증을 해소해주는 좋은 친구였다  페미니스트 저널이 완간되고 난 뒤 아쉬운 마음이 들었던 것이 사실이다  일주일에 한번씩 메일을 통해서 발송되는 온라인 이프 뉴스레터는 저널 이프만큼의 기획력이 있는 것 같지는 ..
김세희 / 2009-6-16
대표 이미지가 없습니다.
issue image
[나도 기자] 이프를 읽고[0]
만약 if가 없었더라면난 막막히 '만약(if)을 기다리고 있었을것이다. 이제 만약이 내게로 왔고나는 만약으로인해 막막하지 않은구체적인 삶,충만한 삶을  차근차근 꾸려가고 있다. 이프웹진을 잘 읽었다.글쓰고,만드신 분들 모두모두 수고하셨다.  다만,,,조금 아쉬운 것은이프페스티벌에서의 ..
최윤혜 / 2009-6-16
대표 이미지가 없습니다.
issue image

1 2 3 4 5